조경공사

나무심기와 풍수

작성자
wordpress
작성일
2015-09-09 09:31
조회
1848
홍만선(1643-1715)의 {산림경제}에 수록된 조경풍수 및 그 비판

"무릇 선비가 조정에 나아가지 못한다면 산림에 묻힐 수밖에 없을 뿐이다. 집터로 정할 언덕 하나, 집을 지을 몇 개의 서까래가 없다면 어떻게 자신의 몸을 의탁하고 집안을 편안히 할 수 있겠는가? 집터를 정하고 집을 지을 계획이 있는 사람이라면 터잡기를 소홀히 해서는 결코 안된다.(...) 우선적으로 바람과 기가 모여 갈무리가 되는가를 살피고 산(山)의 앞면과 뒷면의 안온(安穩)여부를 살핌으로써 영원히 가업을 이어갈 수 있는 계책이 되어야 한다. 이에 터잡기 방법에 대해 서술하는 것을 그 첫 번째로 하는 바이다."

홍만선은 풍수적으로 최고의 길지에 해당되는 집터의 요건으로 다음과 같이 적고 있다:
"대개 주택 좌측에 흐르는 물을 청룡이라 부르고, 우측에 있는 긴 도로를 백호라 한다. 집 앞에 웅덩이가 있으면 이를 주작이라 부르며, 집 뒤에 언덕이 있으면 이를 현무라고 부르는데 이렇게 된 곳이 최고로 귀한 땅이다(凡住宅左有流水謂之靑龍右有長途謂之白虎前有汚池謂之朱雀後有丘陵謂之玄武爲最貴地).
그러나 이러한 이상적인 땅이 없을 때 이것을 나무를 심어 길지로 만들 수 있다고 하였다. 풍수에서 식목(植木)의 중요성을 강조한 대목이자, 나무를 심음으로써 나쁜 땅을 길지로 만들 수 있다는 일종의 비보 풍수(裨補風水)인 셈이다.
"만약에 집 왼쪽에 흐르는 물이, 오른쪽에 긴 도로가, 앞에는 웅덩이가, 그리고 뒤에는 언덕이 없을 때에는 동쪽에는 복숭아나무와 버드 나무를, 남쪽에는 매화나무와 대추나무를, 서쪽에는 치자나무와 느릅나무를, 북쪽에는 능금나무와 살구나무를 심어 청룡, 백호, 주작, 현무를 대신하게 할 수 있다."

또한 집 주변의 나무의 성장 상태를 보고 집터의 좋고 나쁨을 판단할 수 있다고 하였는데, 우선 나무들이 집을 향하여 있으면 길택이고, 자라는 나무들이 집에다 등을 돌리고 있으면 흉가가 된다고 하였다. 이 방법은 아직도 시골집이나 전원 주택에서는 터의 좋고 나쁨을 가리는데 활용할 수 있는 좋은 방법이라 할 수 있다. 집안에 훈기(薰氣)가 돌면 나무뿐만 아니라 모든 동식물들이 자연스럽게 그쪽을 선호하기 때문이다.
계속하여 그는 방위에 따른 나무심기와 그 길흉화복을 이야기하고 있다:
"동쪽에 버드나무를 심으면 말(馬)의 수가 불러 나고, 서쪽에 대추나무를 심으면 소(牛)의 수가 늘며, 중문(中門)에 홰나무(槐)가 있으면 부귀가 3대에 걸치며, 집 뒤에 느릅나무가 있으면 백가지 귀신들이 감히 근접을 못한다"고 하였다. "집 주변에 대나무나 청평(푸른 부평초)이 있으면 재산이 늘고" "대문 앞에 두 그루의 대추나무, 집 앞에 석류 한 그루는 길(吉)하다".(그림 2)
방향과 위치에 따라 심어서 좋은 나무가 있는 반면 심어서 재앙을 초래하는 나무도 역시 적지 않다:
"가운데 살구나무가 있거나, 서쪽에 버드나무가 있으면 흉가(凶家)가 된다. 또 집 서쪽에 복숭아 나무, 북쪽에 오얏나무가 있으면 음란한 자가 나온다.
큰 나무가 집 처마에 닿으면 질병이 끊이지 않기에 큰 나무를 처마 근처에 있게 해서는 안된다. 마당 한가운데 나무를 심으면 재산이 흩어지며, 재앙이 발생한다. 여러 종류의 파초를 집안에 심으면 귀신이 들끓을 수 있으며, 방이나 창문 바로 앞에 있는 파초는 부인병(血病)을 얻게 할 수 있다. 특히 집 뒤에 파초를 심어서는 안된다. 우물가에 복숭아 나무를 심어서도 안된다. 또한 대문밖에 수양버들은 좋은 것이 아니며 큰 나무가 대문에 닿으면 염병에 걸린다."
물론 위와 같은 내용이 전부 우리 나라 고유의 식목 방법은 아니었다. 필자 역시 최근에 중국에서 발간된 풍수 서적을 통해 안 사실이지만 홍만선의 [산림경제][복거]편에서 이야기되는 대부분의 내용들이 이미 중국의 풍수서 {陽宅十書}에 이미 수록된 내용들이다.
{陽宅十書}의 저자가 누구인지는 밝혀지지 않았으나 명나라 초기에 쓰여진 작품으로 현대 과학적 관점에서 보아도 충분히 타당성이 있는 책이다.

출전: 김두규 교수 강의록
전체 0